홈 페이지
>뉴스센터>지방뉴스
전동 5A급 관광명소 구축에 주력
2020-11-18글씨크기: A A A

 

요즘 들어 영해 전동읍의 갓 완공된 도시서점이 공식 시운영을 시작하여 읍내 주민들의 발길이 잦아지고 있다. 24시간 운영되는 이 서점은 열독, 미팅, 컨텐츠 전시 등 여러개 기능구역으로 나뉘어 문화와 관광간의 융합을 추구했다. 이는 전동읍의 “아름다운 도시구축”프로젝트를 실시하는 데서 대표적인 공사라 할 수 있다.

 

올해이래, 전동읍에서는 국가 5A급 관광명소, 국가급 위생도시, 절강성내의 아름다운 도시건설 쇼케이스, 닝보시 농촌의 전역관광 시범구를 쟁취하는 데 온갖 힘을 쏟아부으면서 28개 중점건설 대상에 9억여위안의 투자를 쏟았다. 이러한 건설대상은 교통, 관광, 수리 등 여러 영역에 미치며 생태읍과 관광명소를 구축하는 데서 큰 역할을 발휘할 것이다.

 

전동읍의 관계자에 따르면, 이 읍에서는 역내건설이라는 협소한 사고와 범위를 벗어나 자체의 발전을 영해 전역과 관광의 문호센터를 노리는 데 두었는데 내외의 실력을 굳히고 2023년까지 국가의 5A급 관광명소 지역으로 되는 것을 큰 목표로 두고 있다.

【인쇄하기】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