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페이지
>뉴스센터>지방뉴스
월요 청자기문화의 매력을 세계에 --자계시 청자기 자원봉사 협동연맹 발족
2019-05-15글씨크기: A A A


5월 13일, 자계시 청자기 자원봉사 협동연맹이 상림호의 월요 박물관에서 현판식을 갖고 발족했다. 이 연맹에는 1백여명 중외 문화자원봉사자들이 도자기를 매체로 결속된 것으로서 청자기 문화에 대한 홍보와 교류, 해설 등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월요의 청자기 문화에 힘을 이바지하게 될것이다. 


현판식에서 자원봉사 대상의 마스코트인 “소청단”이 공개되기도 했다. 이 마스코트는 팔각형 물병을 원형으로 청자기, 청년, 자원봉사라는 3대 요소를 융합시켜 월요 청자기문화와 청년 자원봉사자의 이미지를 유기적으로 결부시켰다. 


행사주최측에서는 또 청자기문화 체험활동을 열고 관객들에게 청자기의 발원지, 감상방법, 청자기악기와 무용을 감상하도록 하여 청자기 문화의 독특한 매력을 홍보했다. 


【인쇄하기】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