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페이지
>뉴스센터>지방뉴스
닝보시 외자 낙착 통산 5백억달러 돌파
2018-01-10글씨크기: A A A


닝보시 상무위의 1월 8일 통보에 따르면 지난해말까지 닝보의 외자 낙착액은 통산 500.1억달러에 달해 전국적으로 5백억달러 관을 넘은 도시의 일원으로 되었다.

 

지난해 세계적으로 투자가 둔화되고 국내외 외자경쟁이 날로 치열한 배경하에서도 프랑스의 ENGIE그룹, 독일의 린드그룹 등 세계 5백강 업체들은 분분히 닝보에 둥지를 틀었다. 지금까지 이미 57개의 세계 500강(외국)업체들이 닝보에서 127개 대상(지사기구)을 건설하고 있는데 투자총액은 172.8억달러에 달하고 계약 이용외자는 73.6억달러, 실제 이용한 외자액은 58.1억달러에 달한다. 지난해 닝보에 등록(새로 비준)된 외상투자기업소는 555개로 2016년보다 97개 늘었고 투자총액은 122.17억달러, 실제 이용외자액은 40.3억달러에 달한다.

 

닝보시 상무위 관계자에 따르면 외상투자기업소는 닝보기업소총수의 3%에도 미치지 않는 규모로 근 3분의 1에 달하는 대외무역 수출입액과 5분의 1에 달하는 재정소득, 6분의 1에 달하는 도농취직자리를 창출했다고 한다. 향후 상무부문에서는 개발발전에서 새로운 혁신과 탐색을 거듭하면서 닝보의 중대 외자대상의 시달과 낙착을 감독하면서 차원이 보다 높고 경영환경이 보다 최적화되고 복사역할이 보다 강한 새로운 국면을 이룩하게 될것이다.

【인쇄하기】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