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페이지
>뉴스센터>지방뉴스
영해의 “스마트 제조” 산업의 전향과 승격 이끌어
2017-08-09글씨크기: A A A

상반기 6대 특색산업 생산치 규모이상 기업소의 총생산치의 70% 점해

방정자동차 몰드회사에서 1500만위안으로 구입한 5대의 독일산 고속가공센터는 개조를 거쳐 이 회사의 첫 스마트화된 자동화 생산라인으로 되었다. 일반 가공센터에 비해 고속몰드 가공의 정밀도는 40%이상 향상되었고 생산 원가는 36% 하락했다. 이 라인의 가동은 방정사로 하여금 BMW, 벤츠, 아우디 등 세계 지명 회사와 합작할수 있는 파트너로 되게 했다.

 

올해이래 영해에서는 스마트화된 제조업을 주공방향으로 공업의 전향과 승격 템포를 다그쳤다. 기간업체들은 스마트 장비와 제품의 연구개발을 다그쳤는데 치징 기계제조, 쌍림 주식회사, 동방일승 등 업종의 기간업체들은 선후하여 모두 데이터화된 차간건설을 진행했다.

 

문방구, 몰드와 등구를 대표로 한 전통우세산업도 상세를 보였는바 생산치와 증속면에서 모두 두자리수의 성장을 확보했다. 이중 문방구업종의 증폭은 30%에 달했다. 상반기 영해의 6대 특색산업의 규모이상 업체들에서 완수한 공업생산치는 261.5억위안으로 지난해 동시기보다 15.2% 성장했고 전현의 규모이상 공업의 생산치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71.3%에 달했으며 전현의 규모이상 공업총생산치가 10.6% 포인트 성장하도록 하는데서 큰 역할을 발휘했다. 산업구조가 최적화되는 동시에 기업소의 혁신능력도 끊임없이 강화되었다. 영해현의 과학기술 활동경비 지출은 5.7억위안으로 지난해 동시기보다 35.7% 성장했다. 규모이상 기업소에서 완성한 신제품 생산치는 128.6억위안으로 지난해 같은 시기보다 15.9% 성장했다.

 

통계에 따르면 상반기 영해현의 규모이상 기업소에서 실현한 공업수출 거래액은 93.7억위안으로 지난해 같은 시기보다 22.9% 성장했는데 닝보 전역의 평균증가속도보다 12.2% 포인트 높아 닝보에서 제1위를 차지했다.

【인쇄하기】 【취소】
Produced By 大汉网络 大汉版通发布系统